Trzy Mosty 재단은 젊은 사람들의 예술활동뿐 아니라, 학술분야에서도 지원을 하고 있습니다. 현재는Katarzyna Gania의 요한 바오로 2세 루블린 카톨릭대학교 박사학위 방어를 후원을 하고 있습니다.

Katarzyna Gania의 박사논문은 루블린 카톨릭대학교 사회과학대학 심리학과에서 Kazimierz Popielski 교수 신부님의 지도하에 „지적 활동과 외로움의 경험”이라는 주제로 쓰였습니다. 박사학위 과제는 이론 부분과 경험적 부분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현대성의 한 특징인 외로움에 대한 주제입니다. 학위과제의 시작점은, 지적 활동과 함께 인간의 갈등이 되는, 외로움의 종류다. Katarzyna Gania의 연구목표는 이들 현상의 탐구와 외로움의 해석에 대한 저자의 제안, 그리고 그 특성들의 소개에 있습니다.